대전시, 지역업체 수주확대 매뉴얼 마련…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기사입력: 2021/04/14 [21:12]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대전=뉴스충청인] 대전시가 관내기업 제품 우선구매를 위해 ‘지역업체 수주확대를 위한 업무처리 매뉴얼’을 수립했다고 14일 밝혔다.

지역 중소기업제품의 수주율을 높이기 위한 공공기관 발주자들의 의지는 있으나, 표준화된 지침이 없었고 감사부담 등의 이유로 지역제품 구매를 소극적으로 추진하는 경우가 있어 이를 해소하고자 매뉴얼을 제작했다.

매뉴얼에는 현 지방계약법에 저촉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지역 중소기업제품 구매촉진을 위해 발주자들이 검토해야 할 내용이 담겼으며 이는 분리발주, 지역제한 입찰, 지역의무 공동도급 등 관련 사항들이 예산 편성부터 계약까지 과정별로 나열됐다.

이는 지역 공공기관의 관내기업 제품 이용을 독려하며 더 나아가 공공조달시장에서의 관내기업 제품 수주확대 효과까지 낼 것으로 기대된다.

더불어 대전시는 해당 매뉴얼의 이행력을 높이기 위해 지난 9일 업무처리 매뉴얼 사용을 의무화하는 내용을 담은 조례 조항을 전국 최초로 신설했다.

조례에 따르면 대전시는 관내 중소기업제품의 구매촉진을 위해 공공구매 제품의 예산편성 및 집행에 관한 업무처리 매뉴얼을 마련하고 이에 따라 구매 업무를 처리해야 한다.

또한, 업무처리 매뉴얼을 시가 설립한 공사·공단 및 출자·출연기관, 지역 공공기관, 100명 이상 사업장에 배포하고 협조를 요청할 수 있다.

박문용 기업창업지원과장은 “관내 중소기업제품 우선구매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인 공공구매 실적 관리를 통해 매뉴얼의 내실 있는 운영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