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대전시, 웹툰 IP 첨단 클러스터 조성 업무협약 체결

김수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1/24 [18:14]

대전시, 웹툰 IP 첨단 클러스터 조성 업무협약 체결

김수환 기자 | 입력 : 2024/01/24 [18:14]


[대전=뉴스충청인] 대전시는 24일 대전시청에서 웹툰학과가 있는 관내 4개 대학과 ‘웹툰 IP 첨단 클러스터 조성 및 웹툰 공동캠퍼스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는 ▲김대성 대덕대학교 총장 ▲남상호 대전대학교 총장 ▲이희학 목원대학교 총장 ▲김욱 배재대학교 총장 등 4개 대학교 총장이 참여했다. 이들 학교는 연간 250여 명의 웹툰 인재를 배출하고 있다.

 

협약기관들은 앞으로 ▲대전 웹툰 IP 첨단클러스터 조성사업 추진 상호협력 ▲웹툰 산학 공동캠퍼스, 잡페어, 공모전 등 대전 웹툰 인력양성 협력 ▲대전 웹툰 산업 발전을 위한 신규사업 발굴·유치 협력 등에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는이은학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장, 성문기 (사)한국만화웹툰학회장, 서범강 (사)한국웹툰산업협회장, 김병수 (사)대전만화연합 회장, 대전 4개 대학 웹툰학과 교수 등 협회·학회 관계자가 참석하여 웹툰 IP 첨단 클러스터, 웹툰인피니트어워즈, 대전국제웹툰잡페어, 전국청년웹툰공모전 등 산학관 협력사업에 관한 간담회도 진행됐다.

 

웹툰 IP 첨단 클러스터는 웹툰 기업·예비창업자 입주공간, 교육·회의실, 전시·홍보공간 등을 조성하여 웹툰제작과 원 소스 멀티유스(one source multi-use, OSMU)* 사업화, 인력양성 등 웹툰 기업 종합지원 시설을 건축하는 사업이다.

* 원 소스 멀티유스: 하나의 소재를 서로 다른 장르에 적용하여 파급효과를 노리는 마케팅 전략

 

올해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사업 타당성 조사 용역 예정이며, 이를 바탕으로 대전시는 2025년 기본 및 실시설계, 2026년 착공하여 2028년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사업비는 총 435억 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충청권은 웹툰대학(학과)수가 15개교로 전국 1위, 신입생 수가 890여 명으로 2위이며, 대전은 전국 최초로 만화 웹툰 작가 지원시설을 운영하는 등 만화·웹툰 산업 최적지로 평가받고 있다.

 

행사에 참석한 유득원 대전시 행정부시장은 “웹툰산업이 일자리 창출과 고부가가치를 지닌 문화콘텐츠 핵심산업인 만큼, 지역 학생들이 웹툰을 창작하고 웹툰기업에 취업할 수 있는 생태계를 조성하여 대전을 웹툰산업 선도도시로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대전시는 지난해 전국 7개 웹툰 협단체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웹툰 IP 첨단 클러스터, 공모전, 잡페어 사업을 꾸준히 추진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