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탕정 첨단산단 조성 사업비 135억 추가확보
기사입력: 2021/01/20 [20:48]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아산=뉴스충청인] 충남 아산시 민선7기 주요 공약사업인 일자리 5만개 창출 50만 자족도시 구현을 위해 역점 추진 중인 산단 조성이 탄력을 받으며 점점 그 기대를 모아가고 있다.

아산시는 19일 탕정면 용두리 탕정테크노일반산업단지와 국도43호를 연결하는 연장 1.14㎞ 왕복2차선 탕정테크노 일반산업단지 진입도로 공사비를 299억5000만원에서 434억5000만원으로 135억원 증액하는 조정이 국토교통부 승인됐다고 밝혔다.

진입도로 공사를 통해 예산국토관리사무소에서 설치예정인 국도43호선 졸음쉼터와 연계해 신규 입체교차로를 설치하고 탕정테크노 일반산업단지와 연결하는 신규교량과 산골천교 2개 교량을 신설할 예정이다.

총사업비는 국비 434억5000만원으로 2018년 실시설계에 착수해 현재 설계를 완료하고 2021년 착공, 2023년 준공될 예정이다.

일각에서는 2019년 삼성디스플레이가 발표한 아산 탕정 13조원 투자계획에 이어 이번 사업비 증액이 탕정지역의 산업단지 활성화는 물론, 도로 신규개통으로 교통여건이 개선돼 사업 활성화가 기대된다고 분석하고 있다.

아울러 인근 음봉일반산업단지, 아산제2디지털일반산업단지 개발 등에서도 이번 호재로 교통여건이 더욱 좋아질 것으로 기대하며 반기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시 관계자는 “아산탕정테크노 일반산업단지와 국도43호선의 신규도로 개설을 통한 산업단지 이용자 교통불편 해소와 물류비용 절감으로 아산탕정테크노 일반산업단지의 산업경쟁력 강화 및 지역경제 발전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