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의회, 국립대전현충원 참배로 2021년 새해 결의 다져
기사입력: 2021/01/04 [20:16]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대전=뉴스충청인] 대전시의회 권중순 의장을 비롯한 민태권·조성칠 부의장 및 윤종명 운영위원장은 4일 오전 대전보훈공원과 국립대전현충원을 찾아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해 참배하는 것으로 2021년 신축년 새해 첫 의정활동을 시작했다.

이 자리에서 권중순 의장은 “코로나19로 매우 어려운 시기에 모두가 한마음 한뜻으로 힘을 합쳐 위기를 극복하자”며“2021년도에는 더욱 신뢰받는 의회가 될 수 있도록 의정활동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권의장은 방명록에 “반듯한 대한민국에서 대전시 발전과 시민행복을 위해 열심히 일한다”고 적었다.

한편 이날 참배는 코로나19로 인해 참석인원을 최소화한 가운데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참배를 진행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