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립대, ‘교육성과발표회’…뉴노멀 시대 대학 혁신 ‘고삐’
기사입력: 2020/12/03 [18:16]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청양=뉴스충청인] 충남도립대학교(총장 허재영)가 뉴노멀 시대를 선도하기 위한 대학 혁신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충남도립대학교 혁신지원사업단은 3∼4일 양일간 대학 해오름관에서 ‘교육성과발표회’를 열고 전문대학혁신지원사업 2차년도 운영 평가와 개선 방향 등을 점검하는 자리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날 발표회는 허재영 총장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혁신 ▲학과 및 동아리 ▲각 부서 등 3개 분야에 대한 교육성과가 발표됐다.

 

혁신 분야 성과로는 대학이 추구하는 ‘STAR’ 공유가치를 실천해 온 ‘미라클라이프 프로젝트’와 ‘기숙형캠퍼스(RC)’, ‘융합전공제’ 등이 제시됐다.

 

STAR 공유가치는 대학이 미래 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지난 2018년부터 추진해 온 프로그램으로 Sincerity(헌신적 사회인)‧Technology(창의적 전문인)‧Ablility(유능한 실용인)‧Responsibility(나눔의 소통인)를 세부 목표로 하고 있다.

 

학과 및 동아리 분야에는 12개 학과별 특성화 전략과 캡스톤디자인 경진대회 등에서 선보인 재학생들의 다양한 작품이 주요 성과로 전시됐다.

 

세부 발표 과제로는 실버케어, 실버 지킴이 살균기, 휴대용 미세먼지 측정기 등 뉴노멀을 대비한 주제가 주를 이뤘다.

 

또한, 현장에는 학생들이 직접 만든 ‘2분 59초 영화제’와 ‘뷰티코디네이션학과 체험장’ 등 진행되며 성과발표회에 활기를 더했다.

 

이외에 지역과 대학의 상생을 선도해 온 평생교육과 충남학 등도 주요 성과로 손꼽혔다.

 

허재영 총장은 “혁신은 지속적으로 움직이고 변화하는 것이며 이는 뉴노멀 시대 피할 수 없는 선택”이라며 “이번 성과발표회를 발판 삼아 충남도립대학교가 대한민국에서 대체할 수 없는 유일하고 고유한 가치를 지닌 공립대로 도약하도록 함께 노력하자”고 말했다.

 

한편, 이날 발표회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최소 인원 참여와 체온측정, 마스크 쓰기 등 철저한 방역 속에 진행됐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