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수영장 건립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기사입력: 2020/11/12 [20:55]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보령=뉴스충청인] 충남 보령시는 12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김동일 시장과 관계 공무원, 외부 전문가 및 용역사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보령수영장 건립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 착수보고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보고회는 보령수영장 건립사업의 설계공모안을 토대로 동선 및 외부공간, 구조 및 평면계획을 분석해 최적의 시설안을 배치하기 위해 마련됐다.

보령수영장 건립사업은 오는 2023년까지 남포면 보령종합경기장 부지 내에 180억원을 투입해 지층2층 연면적 5000㎡ 규모로 시민은 물론, 선수 선발대회 및 충청남도체육대회가 가능한 50m 10레인, 관람석 200석 규모를 갖춘 3급 공인수영장으로 조성하게 된다.

특히 생활 수영인구 증가에 따른 이용자 분산으로 시민 건강 증진에 기여하고 충청남도 북부지역에 집중된 대형 수영장을 서남부 지역에 건립해 각종 대회 유치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추진된다.

현재 시는 보령국민체육센터 내 25m 6레인, 400명을 수용할 수영장을 운영하고 있지만, 1일 이용객 500명, 여름철에는 900명이 넘어서는 등 수영장 수요에 비해 인프라가 절대적으로 부족해 시민들의 여가선용 기회 제공 및 건강 증진 욕구에 부응할 수영장 건립이 절실해 추진하게 됐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시민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동선체계와 커뮤니티 공간 제공 자연 채광·환기 및 체력단련장의 수영장 조망 계획 디자인 요소를 통한 일사조절 등 친환경 입면 디자인 계획 경제적인 실별 적정 층고 및 천장고 계획 우수 재활용, 절수형 위생기구, 투수성 포장 적용으로 수자원 절약 및 우수 부하 저감 등 내외부 구조와 설비계획 등을 중점 논의했다.

김동일 시장은 “신규로 조성될 보령수영장은 유아·청소년기 학생들의 생존수영과 현재 포화된 생활수영 이용자를 해소할 뿐만아니라 도내 각종 수영대회 유치로 체육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끌어 낼 것”이라며 “최적의 시설 구조와 지역의 가치를 높일 세련된 디자인, 친환경에너지 등을 적용해 시민 편의 체육공간으로 조성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