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도내 기업 지원 ‘충남 혁신제품 판로개척 챌린지’ 개최
기사입력: 2020/10/19 [22:35]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내포=뉴스충청인] 충남도는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양일간 천안시 창업마루 나비에서 ‘충남 혁신제품 판로개척 챌린지’를 연다고 밝혔다.

이번 챌린지는 도내 생활소비재 혁신제품에 적합한 국가 및 유통 형태를 발굴, 상품성을 실증하고 코로나19로 위축된 판로를 개척하기 위해 마련했다.

행사에는 도내 수산식품, 음료, 리빙, 유아용품, 뷰티 등 40개 기업이 참여할 예정이며 이들은 한화, GS 등 국내 대기업 상품기획자를 통해 내수유통 상담을 받는다.

또한 해외바이어와 전문 무역상사와의 화상상담을 통해 수출 및 컨설팅 등을 진행한다.

도는 이와 별개로 디자인, 통관수출, 세무·투자 상담을 신청한 기업을 대상으로는 디자인 및 세무 컨설팅을 별도 진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석필 도 경제실장은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운 여건에서도 언택트 시대에 맞게 새롭게 구현된 행사”며 “이번 행사로 인해 침체된 분위기와 지쳐있는 도내 기업에 조금이나마 재충전의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