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국립세종수목원 개장…대중교통 확대 운행
기사입력: 2020/10/15 [23:18]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세종=뉴스충청인] 세종시가 국내 최초의 도심형 수목원인 ‘국립세종수목원’의 개장에 맞춰 시민의 접근성 향상을 위해 대중교통을 확대 운행한다.

세종시는 국립세종수목원의 개장을 앞두고 지난 6월부터 행복청, LH공사와 협력해 정류장 신설, 도로개통 등을 추진해왔으며 16일부터는 지선버스 221번을 국립세종수목원을 경유해 운행하기로 했다.

지선버스 221번은 고운동을 기점으로 종촌-아름-어진-반곡-소담-보람-대평 등 1생활권과 3생활권을 연계해 세종시 동·서측을 횡단하는 단일 노선이다.

특히 주목할 점은 이번 지선버스 221번 노선 변경으로 국립세종수목원 뿐만 아니라 세종중앙공원, 세종호수공원, 은하수공원 등 세종시 대부분의 휴양시설이 연계된다는 점이다.

이로써 세종시민은 물론 대전, 청주 등 인근 도시에서 방문 시 BRT 노선에서 지선버스 221번 환승을 통해 휴양시설 방문편의 증진 및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지선버스 221번 노선은 세종중앙공원, 국립세종수목원 등 정류장 3개소가 추가되나 배차시간·간격, 운행횟수 등은 변동이 없다.

이상옥 교통과장은 “지선버스 221번의 변경 후 국립세종수목원의 이용수요 등을 수시로 분석해 필요 시 추가적으로 대중교통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