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대전역세권 신안동길 및 삼가로 확장구간 개통
기사입력: 2020/10/11 [09:10]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대전=뉴스충청인] 대전시는 대전역세권 재정비촉진지구 기반시설 확충사업으로 추진한 신안동길 및 삼가로 도로확장 공사를 완료하고 임시 개통했다고 11일 밝혔다.

 

시는 2010년부터 2,382억 원 규모의 도로ㆍ공원 조성 등 기반시설 확충계획을 수립하고, 2014년 6월부터 사업비 865억 원을 투입해 대동천교를 포함, 베스티안 우송병원에서 계룡디지텍고교에 이르는 총 연장 1.57㎞, 왕복 4차로의 도로확장 공사를 추진해 오는 19일 준공 예정이다.

 

이번 개통으로 대전역 주변 교통과 생활 인프라가 구축돼 코레일이 추진 중인 복합2구역 민자개발과 중앙1구역, 대전역삼성4구역 재개발사업의 추진은 더욱 가속화 될 전망이다.

 

대전시 조철휘 도시개발과장은 “신안동길 및 삼가로 개설을 통해 원도심 활성화가 촉진되기를 기대한다”며 “현재 추진 중인 동광장길 도로 확장, 소제중앙공원 조성 등 기반시설 확충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