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2019년 기준 사업체조사’ 실시
기사입력: 2020/06/01 [21:38]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대전=뉴스충청인] 대전시가 오는 4일부터 29일까지 ‘2019년 기준 사업체조사’를 실시한다.

1일 대전시에 따르면 사업체조사는 매년 전국 사업체의 지역별 분포 및 고용구조를 파악하기 위해 통계청 주관으로 시·도별로 실시된다.

조사대상은 산업 활동을 하고 있는 종사자 1인 이상의 모든 사업체로서 대전시는 모두 12만 9,000여 개다.

자치구별로는 서구가 3만 9,692개로 가장 많고 유성구 2만 8,499개, 중구 2만 2,045개, 동구 1만 9,407개, 대덕구 1만 9,279개 순이다.

조사항목은 사업체 기본현황 및 사업의 종류, 종사자수, 연간 매출액, 프랜차이즈 관련 여부, 디지털 플랫폼 이용 여부 등 모두 11개 항목이다.

대전시는 조사요원 298명을 투입해 직접 방문조사를 실시하며 조사결과는 12월 발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대전시 서경원 정보화담당관은 “이 조사는 각종 정책수립, 기업 경영계획 수립, 지역소득 추계자료 등으로 활용되는 매우 중요한 조사”며 “개별 사업체 정보는 통계법에 의해 보호되니, 조사원이 방문 조사를 할 때 정확한 조사가 이뤄질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