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온양4동 새마을협의회, 소외계층을 위한 며느리 봉사활동 실시
기사입력: 2020/05/30 [14:17]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아산=뉴스충청인] 충남 아산시 온양4동 새마을협의회(회장 김승래, 라성호)는 최근 관내 홀몸 어르신 등 소외계층 80가구에 직접 담은 열무김치 및 잔치국수, 계란 등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며느리 봉사활동에 참여한 새마을협의회 회원 15명은 이른 아침부터 재료손질을 시작으로 열무김치를 정성껏 만들어 가가호호 방문해 안부를 묻고 준비한 열무김치 등을 전달했다.

 

김승래, 라성호 회장은 “ 코로나19로 인해 더 어려움에 있는 홀몸어르신 등 소외계층 가구에 우리의 작은 정성이 도움이 되길 바란다” 며, “앞으로도 각 마을 부녀회장을 통하여 어려운 홀몸 어르신들을 파악하여 지속적으로 도움의 손길을 주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온양4동 새마을협의회는 지역의 대표적인 봉사단체로 다양한 분야에서 꾸준한 봉사로 더불어 사는 따뜻한 지역공동체 만들기에 솔선수범하고 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