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2020년 청년 마음건강 지원사업’ 추진…전문 상담서비스 제공
기사입력: 2020/05/28 [22:30]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대전=뉴스충청인] 대전시는 취업스트레스, 조직 내 갈등, 가정불화 등으로 상처받은 청년들의 마음을 치유하고 새로운 적응과 성장을 돕기 위해 ‘2020년 청년 마음건강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28일 밝혔다.

‘2020년 청년 마음건강 지원사업’은 2019년 주민참여예산으로 선정된 사업으로 청년의 건강복지와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전문 마음상담’, ‘심리성장 프로그램’, ‘온라인 마음건강 자가진단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 사업은 대전에 주소를 두거나 대전의 학교·직장에 다니는 만 18~39세 청년이면 누구나‘청춘광장’홈페이지를 통해 이용 가능하며 이용료는 무료다.

대전시는 현재 상담 서비스를 제공할 전문상담기관 3곳을 지정해 운영 중에 있으며 그 외 서비스도 순차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대전시 김가환 청년정책과장은 “코로나 19로 인해 더욱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을 청년들이 이 사업을 통해 위로와 용기를 얻고 사회의 큰 기틀로 자리 잡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청년들의 다양한 지원책 마련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