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조 충남지사, “중기·소상공인 더 큰 미래 함께 만들자”
기사입력: 2020/05/19 [22:30]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내포=뉴스충청인]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19일 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 개청식에 참석, 새로운 출발을 축하하며 긴밀한 협력을 통해 도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더 큰 미래를 함께 만들어 나아가자고 강조했다.
 
충남경제종합지원센터 컨벤션홀에서 열린 이날 개청식은 양 지사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청 경과보고 양 지사 축사, 테이프 커팅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우리나라 사업체 수의 99%, 고용의 90%를 담당하고 있는 중소기업은 대한민국 일자리 창출의 엔진이자 지역경제 발전의 핵심”이라며 “새롭게 돛을 올린 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이 우리 충남 경제의 활력을 돕고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창업·벤처기업의 든든한 동반자로서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양 지사는 이어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역경제가 큰 위기를 맞았으며 특히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지금의 위기는 전례가 없을 정도로 위협적”이라며 “충남도와 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 중소기업 모두가 함께 힘과 지혜를 모아 이 위기에 함께 맞서 나아가자”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양 지사는 경제위기대응본부 구성 및 비상체계 가동 소상공인 사회보험료 지원 지역화폐 발행 긴급 생활안정자금 및 긴급경영안정자금 지원 소비 활성화 증진 대책 등 도의 지역경제 활성화 대책을 설명한 뒤 “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이 도와 더 긴밀한 협력체계를 갖추고 지역사회 및 중소기업과 더 많이 소통하고 상생하며 지역경제 위기에 함께 대응해 나아가길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개청식을 통해 본격 운영을 안팎에 알린 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은 2과 1센터, 24명으로 구성됐다.

주요 기능은 인력 양성 중소기업 애로 및 규제 발굴 공공구매 실태조사 기술 개발 제품 우선구매제도 운영 수출 유망 중소기업 지정 수출 사업 운영 등이다.

또 창업지원기관협의회 및 지원 기관 관리 창업보육센터 및 창업 사업 관리 기술혁신 개발 공정화 품질 등 기술 개발사업 관리 스마트공장 구축사업 운영 및 기술보호 규제자유특구 및 지역특구 관리 소상공인, 전통시장 및 상점가 관련 지원사업 관리 등도 주요 기능이다.

한편 도내 소상공인을 포함한 중소기업체 수는 15만 783개로 도내 전체 사업체 15만 1027개의 99.8%를 차지하고 있다.

종사자 수는 61만 7878명으로 도내 전체 종사자 71만 2469명의 86.7%에 달한다.

양승조 지사는 앞선 지난 2018년 9월 27일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을 만나 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 설립을 공식 요청한 바 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