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대 농업생명과학대학-(주)툴젠, ‘동식물유전체교정연구센터’ 설립 협약 체결
기사입력: 2020/03/17 [20:24]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대전=뉴스충청인] 충남대학교 농업생명과학대학(학장 : 최종명)와 ㈜툴젠(대표 : 김종문, KONEX 199800)은 지난 16일, 충남대 농생대에서 ‘동식물 유전체교정 연구센터’ 설립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충남대 농업생명과학대학은 대학 내 ‘동식물 유전체교정 연구센터’를 설립하기로 했으며, (주)툴젠은 ‘동식물 유전체교정 연구센터’를 통해 학내 연구자들이 다양한 연구 목적으로 ‘CRISPR-Cas9’ 유전자가위 원천기술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한편, 관련된 연구용 시약 제품도 할인된 가격에 공급해 관련 연구 활성화에 기여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충남대 농업생명과학대학과 툴젠은 이긍주 교수(원예학과) 연구팀 주도로 유전자교정 페츄니아(일년화초류) 공동 개발, 학내 벤처인 ㈜MK바이오 및 동물자원과학부 김민규 교수 연구팀 주도의 유전자교정 개 공동개발을 등 다양한 협력 사업을 추진해 왔다.

 

농업생명과학대학 최종명 학장은 “유전체교정 분야는 이미 전 세계적으로 20,000여 편의 연구 논문이 출간되는 등 학문적 관심도가 높고 경쟁이 치열한 분야”라며 “이번 동식물 유전체교정 연구센터 설립을 계기로, 충남대 농업생명과학대학과 ㈜툴젠이 수행해 온 다양한 협력연구를 이어나가 연구의 질적, 양적 성장을 이뤄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주)툴젠 김종문 대표는 “(주)툴젠의 CRISPR-Cas9 원천기술은 툴젠이 개발 중인 주요 파이프라인인 인간용 치료제 이외에도 무한한 활용이 가능한 플랫폼 기술”이라며, “산학 협력을 통한 오픈 이노베이션을 통해 기술의 활용도를 극대할 계획”이라 밝혔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