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교육청, 2020년도 초․중․고 교육비 지원 확대
기사입력: 2020/01/27 [13:14]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대전=뉴스충청인] 대전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교육취약계층 가정의 학생들에게 실질적으로필요한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졸업앨범비 지원사업을 신설하고, 방과후학교 자유수강권 및 고교 교과서비 지원기준을 확대한다고밝혔다.

 

2020년도에 신설되는 졸업앨범비 지원사업은 초․중․고․특수학교의법정 저소득층 및특수교육대상 졸업생 3,600여명에게 졸업앨범비 2억 5천만원을 지원할 계획이며,

 

방과후학교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학생에게 연 60만원까지 지원하는 방과후학교 자유수강권 지원범위는 중위소득 60%에서 64%까지 확대하고, 국가유공자 자녀도 올해부터 지원받을 수 있게 된다.

 

또한, 고교 무상교육 대상에서 제외되는 고등학교 1학년 학생에게 지원하는 교과서비는 중위소득 64%에서 70%로 대폭 확대한다.

 

아울러, 교육비 지원을 희망하는 학부모(보호자)는 주소지 관할 동 행정복지센터를방문하거나 온라인*으로 신청이 가능하며, 단, 2019년도에 이미 교육비를 1종이라도 지원받고 있는 경우에는 다시 신청하지 않아도 된다.

 

* 온라인 신청사이트 : 교육비 원클릭 신청 시스템(http://oneclick.moe.go.kr) 또는 복지로온라인(http://online.bokjiro.go.kr)

 

대전교육청 박덕하교육복지안전과장은 “학부모의 경제적 부담을 덜고, 가정형편이어려운 학생들에게 실질적인 지원이 이루어지도록 행․재정적 지원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