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청춘, 조치원 박싱데이 행사 개최…포럼·청춘문화제 등 진행
기사입력: 2019/12/04 [22:11]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세종=뉴스충청인] 세종시(시장 이춘희)가 오는 7일 조치원역 중심시가지 도시재생뉴딜사업 권역 일원에서 도시재생을 통해 만들어질 조치원의 미래를 함께 논의하는 ‘청춘, 조치원 박싱데이’ 행사를 개최한다.

 

박싱데이란 유럽의 크리스마스 다음날 쇼핑몰 할인행사를 지칭하는 것으로, 이번 조치원 박싱데이 행사에서는 다양한 주체의 도시재생 컨퍼런스를 주민들에게 선물한다는 의미를 담았다.

 

이날 행사는 ‘청춘조치원 주민-청년의 상생과 발전’을 주요의제로 세종시의 도시재생뉴딜 사업과 스마트시티, 사회적 경제활동에 대한 발전 방안을 모색하고자 진행된다.

 

주요행사로는 ▲도시재생대학 수료식 ▲도시재생뉴딜 청년×주민 포럼 ▲도시재생뉴딜×스마트시티 발전전략 포럼 ▲문화재생을 통한 도시 활력 행사 ▲청춘조치원 소셜벤처 편딩대회가진행된다.

 

특히 도시재생뉴딜 청년×주민 포럼에서는 도시재생 청년서포터즈 21개 팀 102명이 각 분야에서 팀별 활동상황과 분야별 활성화 아이디어를 발표하고, 우수팀 3팀을 뽑아 시상한다.

 

또, 도시재생뉴딜×스마트시티 발전전략 포럼을 비롯해 문화재생을 통한 도시활력 심포지움, 도시활성화를 위한 청년의 역할 오픈 마이크 등의 행사도 함께 열린다.

 

청춘조치원 소셜벤처 펀딩대회에서는 사회적 경제공동체 및 청년 서포터즈 활동 우수팀이 영상 및 프리젠테이션을 실시하고, 투자기관이 우수한 팀에 사업비 펀딩 규모를 결정하게 된다.

 

이외에도 지역상권 활성화와 가족단위 관람객들도 쉽게 참여할 수 있도록 ▲낭만거리&맥주거리 행사 ▲청춘문화제를 개최해 다양한 연령대가 화합할 수 있는 행사로 운영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청춘, 조치원 박싱데이 행사는 7개의 각기 다른 특색의 행사가 연계 개최되는 도시재생축제가 될 것”이라며 “도시재생의 선도도시로서 세종시가 역량을 더욱 결집해나가기 위해 전 연령대 주민 모두의 참여와 관심을 바란다”고 밝혔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