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조 충남지사, 네덜란드 프로틱스와 투자협약…바이오식품 업체 외자 유치
기사입력: 2019/11/11 [21:39]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내포=뉴스충청인] 외자유치를 위해 네덜란드를 방문 중인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11일(현지시각) 첫 낭보를 전해왔다.

 

양 지사는 이날 네덜란드 베르헌 옵 좀에 위치한 프로틱스 본사에서 키스 아츠 프로틱스 CEO, 김승렬 두비원 회장, 김동일 보령시장 등과 투자협약(MOU)을 체결했다.

 

MOU에 따르면, 프로틱스사는 앞으로 5년 동안 1500만 달러를 투자해 보령 웅천일반산업단지에 그린바이오식품 및 사료 첨가제 생산 공장을 신축한다.

 

2009년 설립한 프로틱스는 바이오식품 및 사료 첨가제 분야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을 보유한 기업으로 알려지고 있다.

 

지난 6월 공장 준공식에는 네덜란드 국왕이 참석하며 미래 발전 가능성을 보여주기도 했다.

 

도는 프로틱스의 투자가 계획대로 진행될 경우, 앞으로 5년 동안△매출액 577억 원 △수출효과 187억 원 △수입 대체효과 375억 원△생산유발효과 657억 원 △부가가치유발효과 291억 원 등의 경제적효과를 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날 협약식에서 양승조 지사는 “프로틱스사의 투자 결정을 환영하며, 투자가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양 지사는 또 “프로틱스사의 첫 해외 투자인 이번 투자를 시작으로, 프로틱스사를 비롯한 바이오식품 업체의 더 많은 투자가 이어지길 기대한다”며 “이를 바탕으로 충남이 친환경 바이오산업의 선두주자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