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식품제조업소 관계자 식품위생교육 실시
기사입력: 2019/10/07 [19:07]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홍성=뉴스충청인] 충남 홍성군 보건소는 지난 4일 관내에서 식품제조업소를 운영하고 있는 관계자를 대상으로 전문성 및 직무역량 제고를 위해 식품위생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교육은 최근 조개젓에 A형간염 바이러스가 검출되는 등 이물혼입 등의 문제가 발생하는 일이 종종 일어나 식품의 안전성 확보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어 홍성군 식품제조 관계자와 홍성군보건소가 머리를 맞대고 문제를 해결해보고자 진행됐다.

현재 홍성군 관내 식품제조가공업소는 151개소이며, 이날 교육에는 대표자 및 종사자 등 총 100여 명이 참석해 식품법규, 정책, 위생, 표시사항, 고객클레임 등 식품제조에 관계되는 다양한 전문 지식을 함양하는 시간을 가졌다.

식품제조 관계자들은 이날 교육에 대단히 만족하며 “앞으로 식품제조 운영에 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 같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조용희 홍성군보건소장은 “앞으로도 이런 교육의 장을 마련하여 생산에서 소비까지 안전한 식품 공급이 이루어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