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문화재단, 지역 문화예술단체와 상생협력 간담회
기사입력: 2019/09/21 [19:13]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천안=뉴스충청인] 천안문화재단(대표이사 안대진)은 20일 성정동 일원에서 ‘천안흥타령춤축제2019’ 성공 개최 및 지역문화예술 발전을 위한 지역 문화예술단체와의 간담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는 관내 문화와 예술을 대표하는 동남구·서북구 문화원장과 한국예총 천안지회 회장 및 임원, 지부장, 문화재단 대표 외 팀장급 이상 30여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천안흥타령춤축제2019 세부 추진상황 △천안 문화예술의 현황 및 주요사업 △기타 문화예술 발전을 위한 상호협력방안과 건의사항 등 주요 내용을 공유하고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안대진 대표이사는 “올해 16회를 맞은 천안흥타령춤축제를 시민중심의 종합예술축제로 승화시켜, 대한민국의 명품축제로 선보일수 있도록 문화예술인 및 관련기관의 관심과 협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천안흥타령춤축제 2019’는 오는 9월 25일부터 29일까지 5일간 천안삼거리공원과 천안예술의전당, 천안시내 일원에서 성대하게 개최될 예정이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