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 한밭대, 제17회 학생들 국토대장정 완주식 가져
기사입력: 2019/08/19 [21:39]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대전=뉴스충청인] 국립 한밭대학교(총장 최병욱)는 8월 16일 대학본부 앞에서 ‘제17회 국토대장정 완주식’을 개최하고 11박 12일간의장정을 무사히 마무리 했다고 밝혔다.

 

한밭대 총학생회(회장 박우진)가 주관한 이번 행사는 “동고, 동락”을주제로 세계자연유산 ‘제주’방문을 통해 국토의 소중함을 느끼고소통과 화합을 통한 사회성을 기르며, 강한 도전정신, 자신감을 함양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대장정에서 한밭대 학생 88명은 제주 약 153km의 구간을 도보로 행진하며 제주의 역사적 유적과 세계유네스코 지정의 자연유산을 보고, 느끼며 자긍심을 고취하였으며,

 

제74주년 광복절을 맞이하여 8월 15일 충남 천안의 독립기념관에 들러 나라사랑의 정신을 다시 한 번 되새기는 시간도 가졌다.

 

박우진 총학생회장은 “우리나라 세계자연유산인 제주의 소중함 그리고 더 나아가우리나라에 대한 소중함을 학우들과 함께 알리고자 종주 길을 선정했으며, 이를 통해 학우들 간의 유대감을 형성하고 국립 한밭대학교 학우로서, 그리고 한국인으로서 자긍심을 갖게 되는 기회의 장을 만들었다”고 말했다.

 

아울러, 가부현 학생과장은 “학교라는 작을 틀에 있던 학생들이 무더위 속 자신과의 싸움을 통해 도전정신을 기르고, 배려하고 협동하는 단체생활 모습을 보며 국토대장정을 통해 한층 성숙한 사회인으로 성장하는 계기가 된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고 언급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