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안부·교육부 공동 주관 홍성초서 ‘어린이 재난안전훈련’ 실시
기사입력: 2019/06/10 [22:48]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내포=뉴스충청인] 행정안전부와 교육부가 공동 주관한 2019 어린이 재난안전훈련의 일환으로 5주차 실제 훈련이 10일 홍성초등학교(교장 이승수) 운동장에서 실시됐다.

 

이번 재난안전훈련은 사전에 대전과학기술대학교 서성탁 교수와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의 컨설팅을 통해 학생이 직접 재난유형을 선정하고, 훈련계획을 수립해 지난달 6일부터 5주 동안 프로그램을 운영하도록 구성됐다.

 

홍성초 119소년단이 주축이 되어 진행된 이번 훈련은 1주차에는 학생 스스로 재난유형을 선정하고 선정된 재난에 대한 특성을 파악했으며, 2주차에는 재난 상황대책팀을 구성하고 홍성군 CCTV 관제센터, 충남 119종합상황실을 방문해 실제 재난 상황에서 공공기관의 역할에 대해 알아보았다.

 

3주차에는 재난안전훈련 시나리오를 학생들 스스로 작성해 보고, 4주차에는 시나리오를 바탕으로 한 모의훈련을 실시했다.

 

10일 실제 훈련 후 대책반장을 맡은 6학년 이민혜 학생은 “5주 동안 많은 것을 배웠고, 모의 훈련 때 잘 되지 않았던 점을 고쳐, 실제 훈련에서는 모든 학생이 재난 상황에서 안전하게 대피할 수 있는 자신감을 얻었다”고 말했다.

 

이날 훈련을 참관한 도교육청 정황 행정국장은 강평을 통해 지난 1월 천안차암초 공사장 화재 시 신속한 대피로 인명피해가 없었던 모범 사례를 예로 들면서 평소 재난안전훈련과 매뉴얼 숙지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재난안전훈련이 내실 있게 운영될 수 있도록 교육청 차원의 적극 지원을 약속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