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지방보훈청, 봉사회 ‘심청이’ 보훈가족 농촌봉사활동
기사입력: 2019/05/19 [13:13]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대전=뉴스충청인] 대전지방보훈청(청장 이남일) 봉사회 ‘심청이’는 18일(토) 충남 논산에서 보훈가족의 과수원을 찾아 농촌봉사활동을 했다.

 

청 직원으로 구성된 봉사회 「심청(心聽)이」는 요즘 농촌 일손이 부족하다는 소식을 듣고, 충남 논산에 사는 국가유공자 최승규 님(69세)의 복숭아 과수원을 찾아갔다. 이 날 정부혁신의 일환으로 봉사하러 온 직원들은 콩알만큼 자란 복숭아를 솎아내는 일을 하며 보훈가족의 일손을 도왔다.

 

대전지방보훈청 관계자는“비가오는 궂은 날씨였지만 한창 일손이 필요한 시기에 도움이 되어 기쁘다. 복숭아가 잘 자라려면 덜 자란 복숭아를 솎아내는 보이지 않는 노력이 필요한 것처럼, 오늘 봉사활동이 따뜻한 보훈을 위한 밑거름이 되었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