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천안병원, ‘일일 병원장’으로 환자 만족도 높인다
기사입력: 2019/05/19 [11:03]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천안=뉴스충청인]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병원장 이문수)이 환자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일일 병원장’을 임명하는 등 적극적인 소통에 나서고 있다.

 

‘일일 병원장’은 진료교수들이 하루 동안 최고경영자의 입장이 되어 병실 환자환자들의 불편을 살피고, 민원해결도 직접 처리해보는 소통과 참여 프로그램이다.

 

‘일일 병원장’으로는 20여명의 진료교수들이 활동한다. 이들은 5월 중 간호부, 고객지원팀 직원과 함께 17개 전 병동을 돌며 입원환자들과 소통한다.

 

16일에는 첫 ‘일일 병원장’으로 윤석만 신경외과 교수가 활동했다. 윤 교수는 황희자 간호부장, 조수경 고객지원팀 대리와 함께 별관3A·B병동, 본관6병동에서 환자들을 만났다.

 

환자들은 일일 병원장에게 다양한 쓴 소리를 전했고, 윤 교수는 즉시 해결 가능한 민원은 곧바로 해결에 나섰으며, 그 외 민원은 관계부서와 회의도 갖는 등 적극적인 해결노력을 기울였다.

 

이문수 병원장은 “진료교수들의 이러한 소통과 참여가 진정한 환자중심병원으로 나아가는데 훌륭한 바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