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티즌 신임 대표이사, 서울신문사 최용규 광고국장 선임
기사입력: 2019/04/10 [20:41]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대전=뉴스충청인] 대전시티즌(구단주 허태정 대전시장)은 10일 대전월드컵경기장 내 회의실에서 이사회를 열고 서울신문사 최용규(57) 광고사업국장을 ㈜대전시티즌 제19대 대표이사로 선임했다고밝혔다.

 

최 대표이사는 대전출생으로 대전동산중학교, 대전상업고등학교, 충남대학교를 졸업한후 서울신문사 광고사업국장을 맡고 있다.

 

대전시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대표이사 인선은 경영과 선수단 운영을 엄격히 구분하기 위해 경영은 대표이사에게 선수단 운영과 성적은 감독에게 그 권한과 책임을 부여하겠다는구단주의 확고한 기본운영방침이 반영된 것이다. 특히 신임 대표이사는 열악한 재정여건을극복하고 시민과의 유대관계 증진, 구단경영 투명화 등 구단 쇄신을바탕으로 중장기 플랜을추진할 수 있는 최적임자로물색했다고 한다.

 

신임 최 대표이사는 구단주의 기본운영방침에 따라 감독에게 선수단 운영과 성적에 집중할 수 있도록 권한과 책임을 부여하고, 대표이사로서 조직쇄신과 경영 정상화를 위해 중장기 플랜을 수립하겠다고 했다. 또한구단의 재정적 안정화를 위해 메인스폰서 유치, 네이밍라이츠, 월드컵경기장 및 부대시설을 활용한 수입사업 개발등 마케팅 활동에 전념하겠다고 했다.

 

특히 온․오프라인 소통창구 개설, 팬과의 만남 정례화 등 시민과 팬들과의 소통을 강화하여 시민의 사랑을 갈구하기 보다는 대전시티즌을 사랑할 수밖에 없도록 구단을 재창조하는 등 축구특별시 옛 명성을 다시 찾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최 대표이사는 10일 오후 대전월드컵경기장 보조경기장에서 선수단과의 상견례를 시작으로 공식 업무를 시작한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