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호주․싱가폴 시장 진출을 위한 무역사절단 파견
기사입력: 2019/04/10 [22:45]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대전=뉴스충청인] 대전시는 지난 1일부터 5일까지 호주 시드니, 멜버른과 싱가폴에 대전소재 중소․벤처기업 8개사로 구성된 무역사절단을 파견해 수출상담 89건, 총 상담액 1,636만 1,000달러(약 183억 원), 계약추진액 678만 7,000달러(약 76억 원)의 성과를 거뒀다고 10일 밝혔다.

 

대전시가 주최하고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대전세종지역본부와 코트라 무역관이 공동 진행한 이번 중국 무역사절단에는 ㈜이지텍, ㈜비앤비컴퍼니, 이레테크, ㈜샤인광학, ㈜마이티시스템, 태성화학㈜, ㈜아큐랩, JSK바이오메드 등 미용기구, 화장품, 반려동물 용품, 안경렌즈 등 우수 소비재를 생산하는 지역기업이 참가했다.

 

이번 아시아대양주 무역사절단은 북미, 아시아, 유럽시장에 수출경험이 있는 기업들이 타 권역에 비해 진출 장벽이 높은 호주시장 진출의 첫발을 내디뎠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는 평가다.

 

주요 수출상담 세부내역을 보면 

㈜이지텍 : 화장품, 반려동물 용품 유통 및 식품가공을 전문으로 하는 이지텍은 호주 대형 유통 바이어로부터 프리미엄 기초 화장품 제품 샘플오더를 받는 등 뷰티제품에 대한 좋은 반응을 얻어 200만불 상당의 수출성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됨.

 

㈜비앤비컴퍼니 : 미용용 마스카라와 샘플 체취용 의료용 브러쉬, 치간칫솔을 전문으로 제작하며, 호주 헬스케어 관련 바이어를 대상으로 브러쉬 제작 기술력 대해 적극 홍보하며, OEM 생산 문의를 받아 200만불 상당의 수출 상담을 진행하였음.

 

이외에도 산화철 안료를 전문적으로 생산하는 태성화학은 호주에서 아스팔트 시공용 안료에 대한 구체적인 30만불 상당의 수출상담을 진행하였으며, 안경렌즈를 생산하는 샤인광학의 경우 싱가폴에서 안티포그, 빛번짐 차단 렌즈 등 신제품이 현지바이어들로부터 좋은 호응을 얻음.

 

대전시는 향후 참여기업의 제품이 실질적인 수출 확대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해외 바이어 초청 수출상담회 등 다양한 지원 사업을 펼칠 계획이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