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립합창단, 11월 찾아가는 연주회 개최
기사입력: 2018/11/08 [08:55]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대전=뉴스충청인] 대전시립합창단이 오는 14일 오전 11시 시청 20층 하늘마당에서, 15일 오후 12시 20분 을지대학교병원 로비에서 찾아가는 연주회를 갖는다.

시청 20층 하늘마당에서 펼쳐지는 수요브런치 콘서트는 대전 시민을 위한 무료 콘서트로 2008년 시작해 올해로 11년째를 맞고 있다.

매주 수요일 오전 11시 다양한 장르, 레퍼토리로 대전 시민과 함께하고 있으며 오는 14일에는 대전시립합창단의 연주로 진행된다.

수요브런치 콘서트에서 선보이는 곡은 추억의 옛 가곡 ‘아! 가을인가’,‘바우고개 ’,‘고향의 노래’또한, 우리 귀에 익숙한 뮤지컬"캣츠"중‘메모리’, 밀뢰커의 오페레타"갸스파로네"중‘흑장미’와 레하르의"유쾌한 미망인"중‘입술은 침묵하고’등을 선보인다.

그 밖에도 다양한 외국곡 킨의‘귀향’, 브람스의 "4개의 사중창, 작품92"중 1번곡‘오 아름다운 밤이여’, 웨덜리의‘오 대니보이’등을 들려주며, 우리 정서와 감정을 고스란히 담고 있는 민요와 우리 동요 ‘화초장 타령’,‘섬집아기 ’,‘아리랑’등을 혼성합창, 중창, 독창 등 다양한 편성으로 감상할 수 있다.

을지대학교병원 로비에서 펼쳐지는 음악회는 환자들의 쾌유를 위한 음악회로 문화예술 공연 관람이 어려운 투병중인 환자들과 가족 그리고 의료진들을 위한 힐링 음악회로 진행된다.

병상 생활의 어려움 속에서도 아름다운 선율로 활기를 되찾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준비한 음악회다.

을지대학교병원 연주에서 선보이는 곡은 우리에게 잘 알려진 뮤지컬 곡 번스타인의‘웨스트사이드 스토리 메들리’, 와일드혼의 ‘지킬엔 하이드 메들리’, 케루비니의‘그녀에게 꼭 말해 주세요’등의 곡을 이중창으로 들려주며,‘산유화,‘아름다운 나라’등 우리 가곡과 민요를 선보인다. 또한, 조혜영 편곡‘제비처럼’,‘아름다운 강산’등 유쾌하고 신명나는 가요를 선보일 예정이다.

대전시립합창단은 찾아가는 연주회를 통해 공연장을 찾을 수 없는 여건에 있는 시민들도 다채로운 클래식 음악을 즐길 기회를 갖고이를 통해 삶의 질이 높아질 수 있기를 기대한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