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충남지체장애인협회 천안시지회, 전남 담양 방문 ‘효 나들이’
기사입력: 2018/10/11 [23:33]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천안=뉴스충청인] (사)한국지체장애인협회 충남협회 천안시지회(지회장 유제원, 이하 지장협)는 11일 전라남도 담양에 위치한 죽녹원과 메타스콰이아길을 다녀왔다.

 

이번 나들이에는 전동휠체어를 사용하는 중증장애인을 중심으로 장애인 56명과 인솔·수동휠체어봉사 7명 등 총 63명이 참여했다.

 

이날 ‘효나들이’는 경제적·신체적 제약으로 장거리 여행의 기회가 부족했던 중증지체장애인들의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전동휠체어 리프트가 가능한 특장버스를 이용했다.

 

나들이에 동참한 정윤단(지체1급) 회원은 “전동휠체어를 이용하는 사람은 멀리 여행을 할 수 없는데, 오랜만에 집을 나와 가을이 왔음을 온몸으로 느낄 수 있는 시간을 보내 올 한해 가장 큰 선물을 받은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유제원 지회장은 “전동휠체어로만 이동하는 중증장애인들이 지회의 도움을 받아 나들이를 즐기며 기뻐하는 모습에 보람을 느끼며 앞으로도 더욱 많은 기회를 마련해 장애인에게 희망을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