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조 충남도지사, “누구나 문화예술 즐기는 환경 만든다”
기사입력: 2018/10/11 [23:41]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내포=뉴스충청인]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11일 보령 한화리조트에서 열린 ‘제57회 한국문학심포지엄’에 참석, 행사 개최를 축하했다.

 

한국문인협회가 주최하고, 한국문인협회 보령지부가 주관한 이번 행사에는 문인협회 회원 등 230여명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보령은 충남을 넘어 세계적인 문화와 관광의 중심지로 거듭나고 있다”며 “창조의 영감을 불어넣는 이곳 보령에서 우리 문학의 현주소를 짚어보고, 끈끈한 소통과 화합을 나누는 소중한 시간 갖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양 지사는 “도민 모두가 궁극적인 행복을 누리기 위해서는 복지와 경제의 조화로운 바탕 위에서 문화와 예술을 통해 삶의 가치와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양 지사는 “앞으로 누구나 쉽게 예술 활동을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문화예술 기반을 조성하고, 생활밀착형 여가 정책을 통해 도민 삶에 여유와 활기를 불어 넣겠다”고 덧붙였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