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농협 내포 목요장터, 여름 혹서기 임시휴장!
기사입력: 2018/08/08 [10:56]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내포=뉴스충청인] 농협 충남지역본부(본부장 조소행)는 내포신도시 농축산물 직거래 목요장터를 폭염과 여름 혹서기 기간 임시휴장 한다고 8일 밝혔다.

 

임시휴장 기간은 8월 둘째주 부터 넷째주까지 3주간(8.9.~8.23.)으로 참여농가와 협의하여 결정하였으며 8월 마지막주(8.31. 목) 장터이용을 당부했다.

 

그리고 농협충남지역본부는 다음달 9월부터는 내포신도시 직거래장터 활성화를 위해 참여농가, 유관기관 공무원, 상가 등 각계 이용자의 의견을 반영하여 목요장터를 ‘금요장터’로 변경하여 운영 할 계획으로 고객들에게 양해를 구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