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텍, ‘청년TLO 육성사업’ 3년간 40억 지원 받아
기사입력: 2018/08/03 [16:10]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천안=뉴스충청인] 코리아텍(총장 김기영)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의 ‘청년TLO육성사업’에 최종 선정되어 3년간 약 40억 원을 지원받는다.

 

청년TLO(Technology Licensing Office, 대학기술이전조직)육성사업은 미취업 이공계 학‧석사 졸업자를 출신 대학이 6개월간 채용, 기술 이전 전문가로 양성해 대학 등이 보유한 공공기술의 민간 이전을 활성화하고 창업•취업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코리아텍은 매년 120명의 청년TLO 채용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최근 제1차 청년TLO 57명을 선발, 산학협력단 연구원으로 채용하고 지난 8월 1일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들은 ▲실용화코디네이터, ▲기술마케터, ▲기술창업 CEO과정 등 3개 Track으로 그룹화되어 실험실 보유기술 고도화, 대학 보유 사업화 유망기술 기술이전 및 창업활동을 수행한다.

 

이규만 산학협력단장은 “청년TLO 연구원들이 본 사업을 통해 대학 연구기술에 대한 충분한 지식을 습득하고, 기술이전 기업에 대한 충분한 이해를 바탕으로 취업 경쟁력 강화와 창업 활성화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