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도심 속 농촌체험…고향마실페스티벌 개최
기사입력: 2018/07/11 [08:59]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세종=뉴스충청인] 세종시(시장 이춘희)가 14~15일 대전시ㆍ충남도와 함께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고향마실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세종‧대전‧충남지역 농촌체험휴양마을이 도시민에게 농촌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행사로, 2014년부터 개최돼 올해 5회째를 맞았다.

 

어른에게 지난날 고향의 향수를 전하고 아이에게는 잊혀가는 농촌의 모습을 체험토록 하여, 온 가족이 함께 즐기는 자리가 될 예정이다.

 

공동체험 36개, 마을별 체험 59개, 로컬푸드·6차산업 홍보관19개 등이 설치되며, 이 가운데 세종시는 체험마을 3개와 로컬푸드·6차산업 홍보부스 6개를 운영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도시민이 만족할 만한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운영하고 참여자의 만족도를 높여 체험마을을 다시 찾을 수 있도록 유도해, 농가 소득 증대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