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농협, 부여지역 축산 농가 찾아 농업인행복버스 운영
기사입력: 2018/06/01 [12:07]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내포=뉴스충청인] 농협 충남지역본부(본부장 조소행)는 6월1일 부여군 유스호스텔에서 부여축협(조합장 정만교) 관할 축산인들을 찾아 무료진료, 장수사진 등 농업인행복버스를 실시했다.

 

이날 진행된 농업인행복버스는 인천힘찬병원 의료봉사단 20여명이 참여하여 고령농업인 및 취약가정 250여명 대상으로 관절질환 전문치료 및 무료진료를 실시하였으며, 고령어르신 100여명에게 장수사진 촬영을 지원하여 큰 호응을 얻었다.

 

이날 농업인행복버스는 충남지역 2회차 진행으로 매년 구제역 등 가축전염병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고, 축산업의 특성상 자리를 쉽게 비울 수 없는 축산인을 대상으로 무료진료를 펼쳐 큰 의미를 담고 있다.

 

무료진료와 장수사진은 농림축산식품부와 농촌사랑범국민운동본부의 후원으로 진행 된다.

 

조소행 농협 충남지역본부장은 “농업인과 지역주민이 직접 피부로 느낄 수 있는 농촌복지 활동으로 나눔경영을 실천하고, 농업인의 복지욕구에 향상 귀를 기울이는 신뢰받는 농협이 되도록 다양한 농촌복지활동에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