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디자인예술고, 한산면서 벽화그리기 재능기부 눈길
기사입력: 2018/05/16 [13:06]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서천=뉴스충청인] 충남디자인예술고등학교(교장 강중호) 교사 및 학생들이 재능기부로 한산면 시가지 곳곳에 벽화를 그려 주민들로부터 칭송을 받고 있다.

 

지난 15일 한산면행정복지센터 사거리에 충남디자인예술고등학교(이하 디예고) 학생들이 하나 둘 모여들더니, 잠시 후 삭막했던 담벼락에 동심을 자극하는 벽화가 가득 채워졌다.

 

지난 4월에는 한산초등학교 운동장 주위에 있는 계단에 아름다운 꽃이 피어나고, 5월 초 북카페 올라가는 계단에는‘아낌없이 주는 나무’의 동화 속 장면들이 그려졌다.

 

매년 재능기부를 통해 지역의 곳곳에 이야기보따리를 풀어내고 있는 디예고 학생들은 유리아 교사(예술부장)를 주축으로 지역 곳곳에 의미 있는 작품들을 남기고 있다.

 

김봉녀 면장은 “타 지역에서 온 학생들이 대부분인 충남디자인예술고등학교에서 지역을 위해 벽화를 그려주는 일이 쉽지 않음에도 매년 봉사를 해주고 있다”며 “면에서도 쾌적한 환경에서 주민들이 생활할 수 있도록 환경정비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디예고 교사 및 학생들이 재능기부를 시작한지 10년이 훌쩍 지난 지금, 한산시장, 버스정류장 등 주민들이 모이는 집합 장소에는 벽화로 가득 메워져 어느덧 지역의 명소로 자리 잡았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