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생명, ‘9988NH건강보험’ 출시 하루만에 1만건 판매!
기사입력: 2018/05/09 [18:38]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내포=뉴스충청인] NH농협생명(대표이사 서기봉)이 지난 5월 2일(수) 선보인 「9988NH건강보험」신상품이 출시 하루 만에 판매건수 1만 건을 돌파했다.

 

2012년 3월 2일, 농협생명 출범 이래 선보인 전 보험상품 중 최단기간 판매 기록이다.

 

1만 건 판매 돌파의 주된 요인은 고객니즈에 따른 자유로운 상품설계와 저렴한 보험료로 분석된다. 간편심사를 통해 유병자도 가입할 수 있는 점도 판매를 높이는 요인이 됐다. 고연령층 고객 비중이 높은 농협생명의 특성상 최대 80세까지 가입 할 수 있고, 전국 농촌 지역까지 퍼져있는 농축협 채널 네트워크 역시 큰 힘으로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각 지역 총국별 1호 가입 고객행사 이벤트 등 신상품 추진을 위한 사전 노력도 영향을 미쳤다.

 

출시 당일 판매 건수는 전국적으로 10,825건이다. 40대 고객 비중이 27%로 가장 높았고, 50대(19%), 40대(18%), 60대(14%)순으로 나타났으며, 전체 건수 중 일반심사를 통한 가입(74%)이 간편심사형 가입(26%)보다 높게 나타났다. 특히, 농촌지역 가입율이 54.6%, 도심지역 가입율이 45.4%로 나타났다.

 

2017년 통계청 자료(성 및 연령별 농림어가 인구)에 따르면 전체 농업인구는 약 240만명으로, 이 중 60세 이상 인구는 61만명, 70세 이상 인구는 73만명으로 전체 농업인구의 50%이상을 차지한다. 또한, 65세 이상 고령 인구가 매년 지속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최대 80세까지 가입이 가능한 상품이라는 점에서 이번 1만건 판매는 그 의미가 크다.

 

NH농협생명 서기봉 대표이사는 “농업인과 고객을 위한 보험이 무엇인지 깊이 고민하며 공들여 만든 상품인만큼 진심을 알아주신 고객께 감사하다”며, “최대 80세까지 가입 연령을 높인 9988NH건강보험은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부모님을 위한 효도 상품으로도 손색이 없고, 나아가 범농협 차원에서 전사적으로 추진중인 ‘농가 소득 5천만원 보장자산 5천만원’ 달성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며 소감을 밝혔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