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선장면 새마을, 3R 폐자원 및 재활용품 수집 운동 개최
기사입력: 2018/04/17 [11:15]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아산=뉴스충청인] 충남 아산시 선장면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회장 하상옥, 부녀회장 김남순)는 16일 농경지와 생활주변에 방치돼 자연환경을 저해하고 심각한환경오염을 유발하는 영농 폐비닐과 농약빈병을 집중수거 했다.

 

이른 오전부터 새마을지도자 20여명이 참여해 31개 마을단위로 폐비닐과 농약 빈병 등 영농폐기물 및 헌옷 10톤을 수거해, 선장농협 경제사업장에서 재활용 가능한 자원과 일반 소각용 폐기물에 대한 분리수거를 실시했다.

 

이날 행사는 영농기에 경작지 등에 방치되거나 불법 소각‧매립되는 농촌폐비닐, 농약빈병 등 영농폐기물을 집중 수거해 토양오염 및 대기오염을 사전에 방지하고 가정 내 버려져 있던 헌옷을 재활용하기 위해 추진됐다.

 

새마을지도자협의회는 이날 수거된 폐비닐과 헌옷을 매각해 얻은 보상금(수익금)으로 새마을협의회 자체사업 및 어려운 이웃사랑 실천에 사용할 계획이다.

 

행사를 주관한 하상옥 선장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장은 “우리 선장면의 환경을 스스로 개선하는 뜻깊은 행사를 치러 큰 보람을 느낀다.” 며 “앞으로도 지역사회를 위해 조그마한 힘을 보태겠다” 며 각오를 다졌다.

 

김종우 선장면장은 “바쁘신 중에도 농촌지역 환경 뿐 아니라, 관내 주민들을 위해 봉사활동을 펼쳐 주시는 선장면 새마을협의회에 항상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선장면 발전을 위해 활동해주시길 바란다”고 인사말을 전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