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농협, 26년째 어어온 농축산물 직거래 금요장터 개장!
기사입력: 2018/04/06 [12:51]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대전=뉴스충청인] 농협 충남지역본부(본부장 조소행)는 올해로 26년째를 맞는 직거래 금요장터(舊 농협 충남지역본부/대전시 대사동)를 6일(금) 개장했다.

 

대전·충남지역의 농협조합원이 생산한 봄나물과 제철 농·축산물 등 100여가지 농축산물이 시중가보다 20%이상 할인된 가격으로 풍성하게 출하되어 장터를 찾은 대전도시민들로 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개장행사에는 농가의 금요장터 ‘안전기원제’와 우리농산물 소비촉진을 위해 ‘오이’를 3개씩 넣어 준비한 소포장 300팩을 소비자들에게 나눠주며 올 한해도 직거래 금요장터에 대한 큰 애정과 우리농산물 애용을 당부했다.

 

조소행 농협 충남지역본부장은 “대도시 직거래장터 운영을 통해 도시와 농촌을 연결하여 우리지역 우수농산물의 판로를 개척하고 도시민에게는 농업인이 보증하는 안전농산물 공급을 확대하여 농가소득 5000만원 시대를 조기달성 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