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홍보매체 개방, 기업 및 단체 무료 홍보
기사입력: 2018/03/13 [23:35]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대전=뉴스충청인] 대전시는 홍보수단이 열악한 기업·단체 등에게 시가 보유하고 있는 홍보매체 일부를 개방, 무료로 홍보해주는 2018년 제1차 홍보매체 시민이용 사업을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시는 2015년“대전광역시 홍보매체 이용조례”를 제정하고, 2017년까지 총 4회에 걸쳐 시가 보유하고 있는 도시철도역사 광고판, LED 전광판, 홍보판의 일부를 사회적 기업, 청년기업, 소상공인 등에 무료로 개방하고 있다.

 

이번 사업은 3월말까지 공모를 통해 시 관내에 주된 사무소를 두고 있는 기업 및 단체를 대상으로 이용신청서를 접수 받고, 4월 위원회 심의를 거쳐 최종 이용대상자를 선정하게 된다.

 

선정된 기업 및 단체의 광고안은 지역대학의 디자인관련 학과 교수 및 학생들의 재능기부로 제작되며, 7월부터 12월까지 총 70면의 광고판에 나누어 게시·홍보하게 된다.

 

대전시 임재진 공보관은“이 사업으로 시민들에게 작지만 알찬 우리 기업과 단체를 알리고, 이들의 공익기능 및 경제활동에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며“많은 기업과 단체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 및 단체는 시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서를 다운받아 작성하고, 시 공보관실(9층)로 방문 또는 등기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