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대청호 오백리길 ‘생태테마관광 육성사업’ 선정
기사입력: 2018/01/11 [23:21]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대전=뉴스충청인] 대전시는 문화체육관광부 주관‘2018년도 생태테마관광 육성사업’에 대청호 오백리길이 최종 선정되어 국비 220백만 원을 지원받게 되었다고 밝혔다.

 

총 10개 사업이 선정되었으며, 대전시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전국에서 가장 많은 국비 지원을 받는다.

 

시는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지원받는 220백만 원과 시비를 포함해 440백만 원을 투자해 대청호 오백리길을 대전 대표 생태테마 관광지로 집중 육성할 계획으로, 동구 추동구간을 주요 거점으로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해 외래관광객 유치에도 힘을 기울일 예정이다.

 

대전시 관계자는“2017년 생태테마관광 프로그램(내륙의 바다 대청호에서 즐기는 예술가와의 산책)을 대전마케팅공사와 함께 운영해 체험프로그램에 참여한 업체들의 매출이 5배~10배 가량 증가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성과를 냈다”며“올해에도 상승세가 이어질 수 있도록 충실히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