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연구원, 충남 광역교통체계의 현재와 미래 세미나 개최
기사입력: 2017/02/26 [23:37]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대전=뉴스충청인] 한밭대학교(총장 송하영)는 지난 21일 대회의실에서 PLM(Product Lifecycle Management, 제품수명주기관리) 소프트웨어 및 서비스 공급기업인 ‘지멘스 PLM 소프트웨어(이하 지멘스)’와 스마트팩토리 교육과정을 공동 개발하기 위한 산학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세계의 경제성장은 4차 산업혁명에 달려있으며, 4차 산업혁명은 정보통신기술(ICT)과 제조업 등 다양한 산업들과 결합하며 지금까지는 볼 수 없던 새로운 형태의 제품과 서비스, 비즈니스를 만들어내는 것으로 발전하고 있다.


이번 협약 체결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산업구조 변화에 따른 스마트팩토리 분야 전문기술인력을 양성·공급하고자 교육운영에 필요한 교육과정개발, 교육인프라구축, 기술협력 등에 대한 산학협력을 추진하기 위해 마련됐다.


한밭대와 지멘스는 미래핵심기술을 선도하는 파이오니어(Pioneer of technical education)로서 미래 제조업을 선도할 스마트팩토리 관련기업에서 요구하는 전문기술인력의 인적자원개발을 산학일체교육을 통해 추진할 예정이다.


스마트팩토리 전문교육은 대학 내 교육인프라를 구축을 통해 산업현장경험이 풍부한 전문가들이 교육에 참여하고, 학생들은 스마트팩토리 관련기업에 현장실습을 통해 전문기술을 습득과 취업을 연계하는 방법으로 추진될 예정이다.


송하영 총장은 “제4차 산업의 제조혁신 기술을 이끌어갈 전문인력을 한밭대의 산학일체교육 시스템을 통해 양성·공급하여 기업과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대학교육 시스템의 산학협력을 통한 혁신을 강조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