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원대 융합컴퓨터·미디어학부, 교수·동문·학부모 장학금 전달
기사입력: 2020/05/19 [21:50]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대전=뉴스충청인] 목원대 융합컴퓨터·미디어학부 송특섭 학부장과 학부 교수들이 19일(화) 대학본부 총장실을 방문해 올해 신입생에게 써달라며 1800만원을 권혁대 총장에게 전달했다.

 

이 장학금은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 온라인 수업이 장기간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캠퍼스 생활을 기대했던 신입생을 격려하고 학업에 열중할 수 있도록 9명의 교수가 매월 일정 금액 ‘목원사랑지정기부’를 통해 적립한 금액과 학부모 및 동문이 사비를 털어 마련한 장학금이다.

 

총 1800만 원의 장학금을 신입생 60명에게 1인당 30만 원씩 지급할 계획이다.

 
융합컴퓨터·미디어학부 송특섭 학부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캠퍼스에서 친구들도 못 만나고 선후배의 우애도 다지지 못하고 있지만, 온라인 강의를 통해 기초를 다지고 앞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할 인재로 성장해 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권혁대 총장은 “어려운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장학금을 기탁해 주신 그 정성과 마음에 감사드린다”며 “우리 학생들이 조금이나마 힘을 얻어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