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충남지방청과 협력체계 구축…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기사입력: 2020/05/19 [21:02]  최종편집: 뉴스충청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수환 기자


[천안=뉴스충청인] 충남 천안시가 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 개청에 따라 협력체계 구축으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지원을 강화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적극 나선다.

충남지역 중소·벤처기업과 소상공인의 성장을 지원할 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이 천안시 불당동 충남경제종합지원센터 9층에 지난 3월 둥지를 틀어 19일 개청식을 열었다.

이날 개청식은 박상돈 천안시장을 비롯해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양승조 충남도지사, 충남도의회의장, 천안시의회의장, 국회의원, 충남북부상공회의소 회장, 여성경제인협회 지회장, 충남상인연합회 회장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축사, 테이프 커팅, 사무실 라운딩 순으로 진행됐다.

충남지방청은 기존 대전충남중소벤처기업청 충남사무소가 진행하던 지역 중소기업 지원업무를 더욱 지역에 밀접하게 추진해 우수 중소기업을 육성하고 지역 경제 활력 회복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충남지방청 개청은 천안시의 확고한 유치 의지와 경제인단체·기업인들의 염원을 담은 공동노력의 결과로 풀이된다.

그동안 천안시는 충남지방청 천안 유치를 위해 작년 11월 충남지방청 입지선정위원회 제안 발표에서 천안이 충남도 전체기업이 발전할 수 있는 최적지임을 중소벤처기업부에 적극적으로 제안했다.

또 지역 내 경제 단체 등도 천안시에 충남지방청을 유치하기 위해 중소벤처기업부에 건의문을 전달하는 등 지속적으로 심혈을 기울여 왔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충남지방청 개청에 따라 천안의 증가하는 행정 수요에 대응하고 현장 밀착형 다양한 중소기업 서비스로 지역산업 구조에 맞는 맞춤형 정책수립이 가능할 것”이라며 “코로나19의 파장으로 쉽지 않은 국내외 경제여건 속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중소·벤처기업과 소상공인 등이 지원을 받아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의 청신호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스충청인 & cn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